입원치료비 보장

병원에 입원하게 됐을 때는 통원해서 병원 진료를 받는 것보다 더 많은 부담을 느끼게 됩니다.

진료비와 더불어서 약품, 병실료 등 내야 할 금액이 많아져서 병원비가 오르기 때문인데 실손보상에서는 입원치료비도 보장하고 있어서 걱정을 한시름 덜어내는 게 가능합니다.

입원실료, 입원제비용, 입원수술비를 최대 5천만 원 한도로 보장을 하고 있는데 발병, 사고일로부터 365일의 기간을 보장하며 상급병실을 이용했을 때는 사용한 병실과 기준이 되는 병실료의 차액 50%를 1일 평균 10만 원의 한도 내에서 보장하고 있습니다.